달력

072015  이전 다음

  •  
  •  
  •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29
  • 30
  • 31
  •  



가운데라는 것이 주는 느낌은 참 묘하다

그런 느낌 가득 담아서 찰칵

'Sarangkkun : Photo'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교통섬 신호등  (3) 2015.07.15
Posted by 사랑꾼


Facebook cpc



페이스북은 이번에 새로 나오게 될 광고 API에서 CPC를 일명 “링크 클릭”된 것만 체크하겠다고 밝혔다. 


- 다른 웹사이트로의 클릭 

- 다른 웹사이트로 가는 콜투액션 클릭, 예를 들면 “Shop now" 

- 어플 설치를 위한 클릭 

- 페이스북 캔버스 앱으로의 클릭 

*역자 주 : 캔버스는 데스크톱과 랩톱의 Facebook.com에 앱이나 게임을 직접 배치하는 프레임입니다. 

- 다른 웹사이트로 넘어가는 동영상 클릭 


이번 변화는 수요일부터(7/8) 광고 API를 통해 광고를 구입한 광고주들에게 적용될 예정입니다. 하지만 현재 방식의 과금 방식도 10월 7일까지 가능할 거라고 하네요. 


페이스북 마케팅 파트너들과 더불어 광고 관리자와 파워 에디터 유저들에게도 다음 주면 새로운 CPC 방식을 볼 수 있게 됩니다. 


The social network는 변화된 이유를 이렇게 설명하고 있습니다. 



    '이번 업데이트는 광고주들이 그들의 광고가 얼마나 잘 작동하는지 이해하는데 도움을 주기 위한 것이다. 


현재 CPC는 광고 유닛 안에서 일어나는 모든 클릭들(좋아요, 댓글, 공유, 웹사이트 클릭, 계속 보기 등)을 대상으로 정산 하고 있다.  


지난 몇년간 페이스북의 광고는 광고주들이 각자의 사업에 맞게 잘 세팅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변화되어왔다. 이번 업데이트는 이런 노력의 일환으로 광고주들에게 광고 입찰에 대한 산정 방식을 제대로 전달해, 의도한 결과대로 캠페인을 최적화할 수 있게 할 것이다.' 



또한 페이스북은 광고주들이 얻게 될 결과들도 예측해 보여줬습니다. 




'이 변화가 적용되면 링크 클릭을 유도하려는 광고주들에게 더 좋은 광고 대비 효과를 얻게 될 것입니다. 왜냐하면 정말 링크 클릭에만 과금을 하기 때문이죠! 링크 클릭을 좋아요, 댓글과 같은 다른 인게이지먼트들과 분리를 시킴으로써 광고주들은 더 효과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게 됩니다. 


산정 방식이 바뀌게 되면, 클릭과 관련된 몇몇 캠페인들의 매트릭스에도 변화가 생길 것입니다. 물론 좋아요, 공유, 댓글을 CPC에서 제외하게 되면 CPC는 올라갈 것입니다. 하지만! 우리가 원하는 클릭만을 세기 때문에 더 가치 있는 수치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이와 비슷하게, 클릭률도 전보다 낮아질 수 있습니다. 다시 한 번 말하지만 이것은 더 이상 다른 요소들을 클릭에 포함시키지 않기 때문입니다.'



광고주 여러분, 이 변화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 전 너무너무 당연한 결과라고 생각되네요! 



본 글은 adweek의 Facebook Changes Measurement of Cost per Click을 번역한 글입니다.


Posted by 사랑꾼


샤오미



중국의 괴물 같은 스마트폰 업체인 샤오미는 자사의 스마트폰을 처음으로 아시아 밖에 파는 등 항상 처음이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녔다. 이번 화요일에는 세계적으로 가장 핫한 모바일 시장 중 한 곳인 브라질에 샤오미 스토어를 내겠다고 공식 발표했다.


샤오미는 중국과 주변 시장에서 성과가 좋게 나왔던 홍미2(Redmi 2)를 팔 계획이라고 한다. 또한 샤오미는 일전에 스마트폰을 브라질 내에서 생산해낼 것이라고 밝혔는데, 이 또한 중국 밖에서 생산을 하는 첫 번째 사례이다. 


이건 아마 브라질의 전자제품에 대한 높은 수입 세율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애플의 제품들과 같은 다른 외국 수입품들도 세금이 붙으면 본래 가격보다 거의 두 배까지 치솟는다고 한다. 아직까지 다른 아시아 국가들에 대해서는 중국 내에서 생산해 홍콩 항구를 통해 선적해 나간다. 


올 초에는 스마트폰을 실은 배가 에릭슨의 특허권 침해 소송으로 되돌아가기도 했다. 이 사례는 인도에서 중국회사가 겪을 수 있는 상황을 보여준다. 샤오미는 프로세서들 중 한 가지를 사용한 제품을 더이상 판매하지 못하게 되었고, 에릭슨의 소송에 영향을 받지 않는 다른 칩을 사용한 것만 팔 수 있게 되었다. 잠깐동안 판매금지 처분을 받은 뒤에는 인도 법원으로부터 한동안 특허를 침해하지 않는 제품을 팔 수 있도록 허가를 받았다.


그동안 아시아 시장에서 겪은 시행착오를 통해 라틴 아메리카로의 진출은 좀 더 순조롭게 할 수 있을 것이다. 글로벌 담당 부사장인 휴고 바라는 물류와 유통에 많은 노력을 쏟고 있다고 밝혔다.


CNBC와의 인터뷰에서 그는 "샤오미가 하려는 직접 판매 모델은 전통적으로 브라질이 행해왔던 소매점을 통한 판매방식과 비교하면 마진면에서 많은 차이가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에게 있어서 브라질은 라틴 아메리카로 가기 위한 발판이다. 우린 브라질부터 시작해 라틴 아메리카를 공략해 나갈 것이다. 브라질 시장에 매우 공을 들여 더 멀리 나아갈 것이다."


비록 아직 서구 시장에 샤오미의 스마트폰을 내놓을 계획은 없지만, 올해부터 헤드폰, 배터리팩, 미밴드 등을 미국, 유럽의 시장에 풀면서 조금씩 발을 들여놓기 시작했다. LeTV와 같은 다른 스마트폰 제조업체들도 이와 비슷한 ‘소프트 런칭’을 해오고 있다. 하지만 서구 시장에 진입하면서 발생하는 스트레스는 가져다주는 이익보다 훨씬 크다. 이에 반해 인도, 브라질 같은 개발도상국들은 훨씬 쉬운 타겟으로 비춰져 이들을 향한 중국 업체들의 러브콜은 계속될 것이다. (테크노드)


*본 글은 테크노드의 'Xiami Leaves Asia For The First Time With Brazil Launch'를 번역한 글입니다.



Posted by 사랑꾼

티스토리 툴바